※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밀양 사자평 습지, 생태관광지역 지정

밀양 사자평습지와 재약산이 생태관광지역으로 지정됐습니다.

환경부는 지난 해 4월 밀양시의 신청을 받아 서면평가와 현장평가를 거쳐
생태관광지로 최종 지정했습니다.

생태관광지역은 환경적으로 보전가치가 있고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을 교육할
수 있는 곳으로 생태환경 육성을 위해 환경부장관과 문화체육부장관이 협의해 지정합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