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여중생 폭행’ 가해자 3명 소년원 송치

부산가정법원 천종호 부장판사는
후배 여중생을 집단폭행한 혐의로
기소된 15살 A 양 등 3명에 대한
소년보호재판에서 소년원 송치를
선고했습니다.

법원은 구속기소 된 A 양과 B 양에
대해 장기 2년을, 불구속 기소 된
C 양은 수개월동안 소년원 생활을
할 것을 결정했습니다.

A 양 등은 앞서 검찰에 징역형을
구형받았지만, 재판부의 판단에 따라 부산가정법원으로 송치 돼 보호처분을
받게 됐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