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엘시티 추락사고, 1차 참고인 조사 마무리

4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해운대
엘시티 추락사고를 수사중인 경찰이
시행사와 하청업체에 대한 1차
참고인 조사를 마무리했습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엘시티 추락사고와 관련해 시행사인 포스코건설 현장
관계자 등 30여명에 대한 1차 참고인
조사를 대부분 마무리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두 차례 압수수색으로 확보한
자료를 분석하고 국과수 감식 결과를
취합해 이달말 또는 다음달 초 최종
수사결과를 발표할 전망입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