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성희롱 피해 조사착수

조회수269의견0

경남교육청은
고등학생들이 중학교 시절 교사에게 성희롱을 당했다는 폭로에 대해
피해추정 학생들과 학교 등을 상대로 진상파악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교육청은 피해 추정학생들과 면담이
이뤄지면 피해학생 심리치유를 돕고
가해자 조사와 경찰신고를 할 예정입니다.

앞서 지난 10일 경남여성대회에서
고등학생 두 명이 중학교 시절 교사가 정관수술을 해서 너희와 성관계를해도 임신하지 않아 괜찮다고 말했다는 등 성희롱을 폭로한 바 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