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SM타운 쓰레기불법 처리 의혹 제기

조회수366의견0

정의당 경남도당과 마창진환경연합은 창원SM타운 터파기 공사현장에서 대량의 쓰레기가 나왔지만, 창원시가 이를 불법처리했다는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양 측은, 사업시행사 측이 17만톤의 쓰레기가 매립된 것으로 신고하고도 실제로는 2만7천톤만 처리한 것으로 보이며, 소각해야할 쓰레기까지 전량 땅에 매립한 의혹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 대해 창원시는 폐기물처리량을 17만톤 정도로 추정했지만 실제 4만7천톤 정도의 폐기물이 발생됐고 대부분 생활쓰레기였다고 주장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