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시민공원~북항 도심 재생사업 본격 추진

부산시민공원부터 북항을 잇는
도심지역 재생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됩니다.

부산시는 ‘시민공원∼북항 연계 도심재생 마스터플랜’ 용역을 최종
확정해 도심 기능이 쇠퇴한 부산진구, 동구, 남구 일대 4.6㎢의 환경
개선에 들어갑니다.

이 일대에는 앞으로 동남권 광역급행철도가 운행되고 우암선 트램이 도입되며 부산 청소년 파크 조성 등
16개 사업이 추진됩니다.

2020년부터 5년 단위로 사업이
추진되고 모두 1조2천896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입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