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도-자유한국당, GM 지원대책 논의

한경호 경남도지사 권한대행과 자유한국당 한국GM실업위기대책특위가 창원상공회의소에서 한국GM 협력업체 지원방안을 논의했습니다.

간담회에는 지역국회의원들과 한철수 창원상의회장, 협력업체 대표 등이 참석해 근로자와 가족 등 도민의 안정된 일자리가 유지돼야한다는데 뜻을 모았습니다.

또 정부가 경영정상화 방안을 조속히 마련해줄 것을 요청하기로 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