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교육감 보수후보 단일화 난항

좋은 교육감 추대 국민운동본부는
오늘(21) 경남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교육감 보수후보 단일화에 대한
모바일 투표결과 이효환 전 창녕제일고 교장이 후보로 선정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김선유 전 진주교대 총장과
박성호 전 창원대 총장은 이번 단일
후보발표를 인정할 수 없다며
이 전 교장을 제외하고 다음달 초 쯤
단일화를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