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미성년단원들 성폭행한 극단대표 구속기소

창원지검은
미성년 단원 2명을 성폭행하거나
추행한 혐의로 경찰이 송치한
경남 김해시의 극단 번작이 대표
50살 조모 씨를 구속기소했습니다.

조 씨는 지난 2007에서 2012년 사이
극단 사무실이나 차 안에서
10대 단원 2명을 수차례 성폭행하거나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