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동백섬 앞 바다에 빠진 30대 구조

어제(2) 저녁 8시쯤
부산 해운대 동백섬 선착장 앞에서
36살 김모 씨가 바다에 빠져
출동한 119 구조대원에 의해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은 김 씨가 마린시티 야경을
보려다 발을 헛디딘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