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바마, 국방장관에 헤이글 전 의원 지명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차기 국방장관에 공화당 출신의 척 헤이글 전 상원의원을, 중앙정보국 CIA 국장에 존 브레넌 백악관 대테러 국토안보 보좌관을 지명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자신의 가장 엄중한 책무는 국가 안보라고 말하고 헤이글 전 의원은 미군에 적합한 리더이며 미국의 영웅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브레넌 차기 CIA국장 지명자에 대해선 정보 전문가로서 탁월한 내공과 존경을 받는 사람이라고 평가했습니다.

헤이글 전 의원의 발탁은 당적을 떠난 '탕평인사'의 형식을 띠고 있지만 공화당은 부적절한 인사라며 반발하고 있어 향후 인준과정에서 논란이 예상됩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