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1억원 넘게 알루미늄 훔친 거래처 직원 구속

부산 중부경찰서는
거래처에서 상습적으로
압축알루미늄을 훔친 혐의로
35살 박모 씨를 구속하고 장물을
취득한 혐의로 5명을 입건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 2016년 7월부터
지난달까지 자신의 거래처인
부산 강서구의 한 제조공장에서
압축 알루미늄을 트럭에 몰래 싣고
가는 방법으로 모두 72차례에 걸쳐
시가 1억 4천 8백만원 상당의
알루미늄 100여톤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