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내일이룸학교 2곳 운영

학교밖 청소년들의 미래 꿈을 지원하는 내일이룸학교가 부산에도 2곳이
들어섭니다.

부산시는 여성가족부의
2018년 내일이룸학교 추가공모에서
학교밖 청소년 지원센터와 더굿세이브 부산지부가 운영기관으로 지정됐다고 밝혔습니다.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바리스타와 조리사의 2개 과정을 운영하며
더굿세이브부산지부는 애견미용사
과정을 운영하게 됩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