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김경수의 고민-드루킹을 어쩌나?

{앵커:어제 뉴스아이에서
경남도지사 선거 한국당 김태호후보의
고민을 전해드린데 이어,
오늘은 민주당 김경수후보의 고민을
보도합니다.

김경수후보는 선거초반
댓글조작사건인 드루킹 의혹에
발목이 잡혀 해법찾기에 골몰하고
있습니다.

송원재기잡니다.}

{리포트}
민주당 도지사선거에 나선
김경수의원이 예비후보로
등록했습니다.

이에따라 국회의원직은 곧바로 사퇴 처리됐습니다.

김경수후보가 출마기자회견을
두번씩이나 연기했고 의원직 사퇴도
미룬 것은 드루킹사건이 머리를
짓눌렀기 때문입니다.

김경수후보는 경찰조사를 통해
드루킹의혹을 깔끔하게 해명하겠다며
정면돌파에 나섰습니다.

{김경수/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어떤 두려움도 없고 어떤 주저함도 없습니다. 오직 국민만을 믿고 새로운 시대와 함께 하겠습니다.}

김경수후보는 이미 드루킹모임은
자발적인 지지자들로 댓글조작이나
보좌관의 금품수수등을 사전에 알지
못했다고 여러차례 밝혔습니다.

도의적인 것은 별개로 법적
책임과는 선을 긋겠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김경수후보가 경찰조사에서
의혹을 벗더라도 깔끔한 마무리는
어렵다는게 고민입니다.

야당은 댓글조작이 대선에서는
이뤄지지 않았는지,경찰의 덮어주기
수사라는 점 등을 부각시켜
선거기간 내내 총공세에 나설
것이기 때문입니다.

또 댓글문제는 정치인에게 가장
민감한 선거나 여론에 관한 일이고
결국 대선 후보였던
문재인대통령을 향할수 밖에
없습니다.

굵직한 공약을 통해 힘있는
여댱후보임을 강조하고,야당의
의혹제기를 무분별한 정치공세로
되받아치고는 있지만
탈출구를 찾는게 간단치 않다는데서 김경수후보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knn 송원재입니다.

송원재  
  • 송원재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