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ml5 Player로 보기 jwplayer로 보기
전체화면보기


※ HTML5 PLAY는 Internet Explorer 11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 Internet Explorer 10 이하의 웹 브라우져를 사용하실 경우 FLASH PLAY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FLASH PLAY로 동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FLASH PLAYER를 최신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해을 보궐선거 개막

조회수463의견0

{앵커:김해을 보궐선거가 오는6월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게 되면서
후보들의 발걸음이 바빠지고
있습니다.

송원재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민주당에서는 김정호 봉하마을 대표가
나섰습니다.

노무현전대통령과 문재인대통령과의 인연을 강조합니다.

특히 문재인대통령의 국정을
뒷받침 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입니다.

{김정호/더불어 민주당 국회의원(김해을) 예비후보/평화와 번영의 한반도시대 우리 김해가 동북아 관문으로 우뚝 설수 있도록 힘찬 도전에 나서겠습니다.}

민주당은 곧 전략공천 후보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민주당 이광희 김해시의원도 공천에
뜻을 두고 있습니다.

한국당에서는 서종길 당협위원장이
후보로 확정됐습니다.

30년동안 지역에 거주하며 시의원*
도의원을 지냈습니다.

오랫동안 주민들과 손잡고
추진해온 지역발전을 앞세웁니다.

{서종길/한국당 국회의원(김해을) 후보/김해전문가,김해를 잘아는 서종길이 여러분의 은혜와 기대를 저버리지 않도록 열심히 노력해서 보답하겠습니다.}

한국당은 일찌감치 서종길후보를
사실상 내정해 짧은
선거운동 기간에 대비했습니다.

이영철시의원도 무소속후보로 나서
기득권을 극복하겠다며 뛰고
있습니다.

김해을 보선은 민주당 바람과
한국당 조직의 대결로 보입니다.

민주당은 정상회담이 불러일으킨
바람을 타면 김해 보궐선거는
무난하리라 예상합니다.

하지만 한국당은 지역주민들과
오랫동안 동고동락하며 다져온
조직의 힘을 믿고 있습니다.

김해을 지역은 도지사선거에 나선
김태호 김경수후보가 나란히
국회의원을 지낸 곳입니다.
김해을 보선이 도지사선거의
축소판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까닭입니다.
knn 송원재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