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오늘 첫 현안조정회의

경남도는 오늘(18일) 도청에서 부산시와 부단체장급 첫 현안조정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경남도의 행정부지사와 부산시의 행정부시장이 만나는 첫 자리여서 현안조정회의의 상설화 부분에 무게가 실릴 것으로 보입니다.

첫 의제로 알려진 거가대교 재정구조 개선과 부산김해경전철 MRG문제도 원론적인 수준에서 거론될 예정입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