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훔쳐 음주운전 30대 현행범 체포

부산 남부경찰서는 택시를 훔쳐
음주운전을 하다 사고를 낸 혐의로
34살 김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오늘(6) 새벽 0시반쯤
부산 문현동에서 택시비를 내지 않아
택시기사가 인근 지구대를 찾는
사이 택시를 훔쳐 60미터를 음주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