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식 잃은 운전자 현직 경찰이 구해

오늘(9) 새벽 6시쯤 부산진구
가야대로 동의대역 앞 도로에서
29살 A씨가 승용차를 운전하다
의식을 잃었습니다.

현직 경찰인 북부경찰서 소속
전진호 경정은 A 씨의 차가 이상하게 달리는 것을 발견하자 자신의 차로
앞을 가로막아 차를 세우고
운전자를 구조했습니다.

A 씨는 출동한 119 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