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올해 첫 콜레라 환자 발생

올들어 첫 콜레라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보건당국은 부산에 사는 남성 두명이 지난달 30일 인도 뭄바이에서
입국했다 설사와 구토 증세를 보여
검사한 결과 2명 모두에게서 콜라레균이 검출됐다고 밝혔습니다.

환자들은 현재 격리됐으며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보건당국은 콜레라의 해외 유입
사례라고 밝히고 해외에 나갈 경우
반드시 끓인 물을 마실 것과 귀국
뒤 설사와 구토 증세가 나타날 경우
검사를 받을 것을 당부했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