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적장애인 명의로 휴대전화 개통 20대 구속

경남 고성경찰서는
지적 장애인 명의로 휴대전화를 개통하고 요금을 편취한 혐의로 20살 A씨를 구속했습니다.

A씨는 지난 4월부터
지적장애인 5명의 명의로
휴대전화 18대를 개통해
대포폰으로 유통하고 단말기 요금 등 2천 3백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