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하동에 농특산물 가공지원센터 생겼다.”

청정지역인 경남 하동에서 생산한
각종 농*특산물을 가공해 식품으로 생산하는 농산물가공지원센터가 새로 문을 열었습니다.

하동 농산물가공지원센터는
30억원을 들여 지상 2층, 1500㎡의
규모로 지어졌으며
매실,블루베리,딸기,배 등 지역
농특산물로 차와 주스류 등 다양한
가공식품 생산하게 됩니다.

동시에 예비 귀농인과 귀촌인들의
교육장으로도 활용됩니다.

최광수  
  • 최광수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