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브라질 나이트클럽 화재, 230여 명 사망

브라질 남부지역에 있는 한 나이트클럽에서 불이 나 230여 명이 숨졌습니다.

브라질 언론은 현지시간으로 어제(27) 새벽 2시쯤 브라질 남부 산타 마리아 시내 나이트클럽에서 불이 나 현재까지 최소 2백32명이 숨지고 수백 명이 다쳤다고 보도했습니다.

불이 날 당시 나이트클럽 안에서는 이 지역 대학생 등 5백여 명이 파티를 즐기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외신들은 무대 위에서 연주하던 밴드가 불꽃에 불을 붙이다 화재로 번졌을 가능성이 크다고 전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