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14년만에 부산에서 A매치

부산에서 14년만에
축구국가대표 A매치 경기가
오는 9월 11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치뤄집니다.

부산시축구협회는 FIFA랭킹
9위의 남미 강호 칠레와의
A매치가 성사됐으며,
내일(7)부터 관련 실사단 회의와
현장점검이 진행된다고 밝혔습니다.

부산에서 국가대표팀 간의
A매치 경기는 지난 2004년
독일전 이후 처음 열리게 됩니다.

김동환 기자
  • 김동환 기자
  • onai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