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키스방 운영 현직 경찰관 징계 착수

학교 정화구역 내에서 키스방을
운영한 혐의를 받는 현직 경찰관에
대해 경찰이 징계에 착수했습니다.

A 경장이 소속된 경찰서는 A 경장의
직위해제를 결정하고 관련 사안을
부산경찰청에 보고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부산여성연합회 등 지역 여성단체들도 현직 경찰관이 여성을 상품화하는 업소를 운영하는 것에 대해 규탄하는 성명서를 발표할 계획입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