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들에게 갑질 의혹 경찰간부 감찰

부산의 경찰간부가 직원들에게 사적인 심부름을 시키거나 성희롱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부산경찰청이 감찰에 착수했습니다.

부산경찰청은 모 경찰서 소속
A경감이 직원들에게 언어적인 성희롱과 함께 사적인 심부름 등을 자주
시켰다는 의혹이 제기돼 감찰에
착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청은 즉각 해당 A경감을
다른 경찰서로 발령냈으며
향후 조사결과에 따라 징계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