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인구 100만 도시 4곳, ‘특례시 공동대응기구’출범

인구 100만명이 넘는 전국 4개 도시가모여 특례시 추진을 위한 공동 대응기구를 출범했습니다.

창원시청에서 열린 출범식에는 창원과 고양,수원,용인시의 시장과 시의원들이 참석해 특례시 법적
지위와 자치권한 확보를 위한 대응에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4개 도시 시장들은 기초지초단체 지위는 유지하면서 보다 많은 권한을 주는 특례시가 자치분권의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