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유·초등·특수학교 교사 273명 선발

부산시교육청은 교원의 정년퇴직, 명예퇴직 등으로 발생한 결원을 보충하고자 공립 유치원, 초등학교, 특수학교(유·초) 교사 273명을 선발한다고 13일 밝혔습니다.

교육청은 13일 오전 교육청 홈페이지에서 2019학년도 신규임용시험 시행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선발인원은 지난해 선발인원 220명보다 53명이 늘어나 청년 일자리를 늘리고 교직 사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입니다.

분야별 선발 예정인원은 유치원 교사 43명(일반 40명, 장애인 3명), 초등학교 교사 215명(일반 202명, 장애인 13명), 특수학교 유치원 교사 6명(일반 6명), 특수학교 초등 교사 9명(일반 8명, 장애인 1명)입니다.

원서접수는 내달 1일부터 5일까지 이뤄집니다.

1차 시험은 11월 10일, 2차 시험은 내년 1월 9∼11일 치러집니다.

최종합격자 발표는 내년 1월 28일 예정입니다.

이번 임용시험은 1차 교직논술과 교육과정, 2차 심층면접·교수학습과정안 작성·수업실연으로 치러집니다. 초등학교 교사의 경우 영어면접과 영어수업실연을 추가로 실시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교육청 홈페이지(http://www.pen.go.kr/) “고시/공고”란의 공고문을 참고하면 됩니다.[보도편집부-손승정]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