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항 1부두 원형 보존 결정

부산항 1부두가 원형대로 보존됩니다.

부산시는 피란수도 관련 시설물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해
1부두의 원형을 보존해 달라는
요청을 해양수산부가 받아들여
북항 재개발 사업 계획을 바꾸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1부두는 1912년에 준공된
부산 최초의 근대식 부두로
6.25 전쟁 때는 수많은 피란민들이
배를 타고 도착한 역사의 현장이기도 합니다.

1부두의 원형보존이 결정되면서
북항 재개발 지구를 가로지르는
내부 도로가 부분적으로 변경됩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