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산업위기 특례보증 천8백억원 신규 편성

기술보증기금이 산업위기 지역 업체를 지원하기 위해,추경예산과 예비비를 통해 1천800억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신규로 편성합니다.

기보는 새로 편성하는 특례보증
가운데 40%를,조선과 자동차 등
주력산업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부산과 경남,울산지역에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기보는 또 산업위기 지역과 업종에
대해 기존 보증의 만기를 연장해
주기로 했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