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매축지와 이중섭

조회수743의견0

누구나 알지만 아무나 모르는 부산이야기~
두 부산박사의 부산이야기!

빠르게 달려온 도시 속에서
부산의 오랜 기억을 보듬고 살아온 마을.
도심 속의 섬, ‘매축지 마을’

그리고,
범일동 553번길 ‘이중섭거리’와
천재화가의 안타까운 현실 속에서 꽃 피운 ‘은지화’를 만나봅니다.

소중한 기억을 간직한 그 곳으로
부산 이야기 여행을 가볼까요?

본 콘텐츠는 KNN 멤버로 가입한 외부사용자가 직접 업로드 한 것으로 KNN과 어떠한 제휴관계도 없습니다.

프로그램:

부산광역시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