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고액 상습 체납자 1032명 공개

경남과 부산에서 지방세와
각종 과징금 등을 상습적으로
고액 체납한 1032명의 명단이
공개됐습니다.

이 가운데 법인은 326개 업체에서
195억원이 체납됐고 개인은 715명이
379억원을 체납했습니다.

부산지역 개인 가운데 가장 체납액이 많은 사람은 50대 A씨로 13건에 12억원을 체납했고,

법인 가운데는 8건 15억원을 체납한
모 건설회사가 체납액이 가장
많았습니다.

경남 지역별로는
창원시가 128명에 80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김해시 116명과 거제시 52명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