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한자시험 부정행위 집단의혹 제기(해운대서)

{수퍼:한자시험 부정행위 집단의혹 제기}

지난 24일 부산의 한 대학에서
치뤄진 한자 자격증 시험 때,
집단 부정행위가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진상조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응시생들이
스마트폰을 자유롭게 쓰면서 단체
채팅방에서 정답을 주고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대학과 시험주관단체
등을 대상으로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