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한반도 평화분위기 2030년 엑스포 유치에 도움

{앵커:국제박람회기구가
2030 세계 등록엑스포의 부산 유치
여부에 대해 “한반도 평화시대가 좋은 영향을 미칠 것이다”라는 긍정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부산시의 유치 전략에도 적극적인
반영이 필요해 보입니다.

추종탁기자입니다.}

{리포트}
2030년 세계 등록엑스포의 부산
유치 전략을 논의할 국제회의가
부산에서 열렸습니다.

기조 강연에 나선
로세르탈레스 국제박람회 사무총장은
‘세계박람회 유치를 위해선
인류 공동 관심사에 대한 주제 선정이
중요하다면’서 지금 열리고 있는
“한반도의 평화시대가 세계인들에게 평화와 화해 메세지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인터뷰:}
{비센트 곤잘레스 로세르탈레스/세계박람회기구 사무총장”(부산은 또한) 창의적이고 혁신적이며 우수한 산업도 갖춘 도시로 시민들의 강력한 지지도 받고 있기 때문에 잘 준비된 강력한 유치 후보입니다.”}

이번 국제회의에서는
2030년 세계 등록엑스포의
부산 유치를 위한 전략이
집중 논의됐습니다.

행사 유치를 위해선 내실있는
행사 개최 계획서 준비가 최우선
과제입니다.

{인터뷰:}
{김호범/부산대 교수 “(주제를) 인류의 공존과 평화 그리고 문화의 발전을 위한 것으로 결정이 되야 엑스포포를 유치하는데 보다 유리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한국적 특성과 부산만의 특성을
잘 살린 홍보 전략도 필요합니다.

{인터뷰:}
{김주호 콜라보K 대표 “(엑스포도 중요하지만) 한국이라는 것 부산이라는 것 이런 컨텐츠를 일체화시켜서 부산에 대한 매력을 많은 사람들에게 홍보해야…”}

2030 부산 등록엑스포 유치 계획은
내년 상반기에 국가계획으로 확정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KNN 추종탁입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