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진주 혁신도시서 ‘개구리 발자국 화석’ 발견

경남 진주 혁신도시에서
1억1천만년전 매우 희귀한
개구리 발자국 화석이 발견됐습니다.

진주교육대학교 김경수 교수는
혁신도시내 중생대 백악기 진주층에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개구리
발자국 화석을 발견해
국제학술지 ‘백악기 연구’에
발표했습니다.

이번에 발견된 화석은 22개의
개구리 발자국이 보존돼 있으며
3개의 보행렬이 확인됐습니다.

최광수  
  • 최광수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