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12월27일(목)

(메인)
오늘 몸이 저절로 움츠러드는 하루였습니다. 이번 한파는 내일 절정을 보이겠는데요 합쳔과 창녕은 아침기온 영하 8도까지 뚝 떨어지겠고, 낮에도 기온이 올라도 대부분 1,2도선에 그치겠습니다. 내일은 훨씬 더 추우니까요 방한 용품 잘 활용해서 옷차림 두텁게 하셔야겠고요, 동파사고에도 미리 대비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구름)
내일 하늘 자체는 대체로 맑겠지만 새벽한때 경남서부지역에는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전국)
그밖에 호남 서해안과 제주도는 한파에 폭설까지 우려됩니다. 주의하셔야겠고요, 부산과 경남 내륙 곳곳은 건조특보가 발효중인 만큼 불씨 관리 잘 해주셔야겠습니다.

(서부경남)
내일 경남지역 아침기온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더 낮아 강추위가 예상됩니다.

(중부경남)
낮 기온도 오늘보다 1,2도 떨어지겠습니다. 낮 최고 밀양과 거제2도 창원1도가 예상됩니다.

(부산권)
부산은 아침기온 영하6도까지 떨어지겠고요 낮에도 2도선에 머물겠습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4에서 5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당분간은 매서운 추위가 계속되겠습니다. 갑작스러운 추위에 노출되면 혈압이 올라가서 심근경색이나 뇌졸중 발생 위험이 커집니다. 노약자 분들은 특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이재원  
  • 이재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