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주택서 60대 여성 백골 상태로 발견…영양결핍 추정

부산 주택서 60대 여성 백골 상태로 발견…영양결핍 추정

부산 한 주택에서 혼자 살던 60대 여성이 숨진 지 수개월이 지난 것으로 추정되는 백골 상태로 발견됐습니다.

20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15분경 부산진구 한 주택에서 119 구조대원이 잠긴 문을 뜯고 들어가 백골 상태로 숨져있는 박모(60)씨를 발견했습니다.

문이 열리지 않는 것을 이상하게 여긴 유족이 119에 신고했습니다.

발견 당시 박씨는 안방에 누운 채로 숨져있었습니다.

유족은 경찰에서 “작년 3∼4월 이후 연락이 되지 않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씨 지인도 “박씨가 평소 몸이 좋지 않아 밥을 거의 먹지 않았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영양결핍으로 인해 숨진 것으로 추정된다는 검안 결과를 토대로 부검을 통해 사망 시점과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도편집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