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대학 공금 횡령 교수 해임 취소 소송 패소

대학교 공금을 빼돌려 해임된 교수가
해임 취소 소송을 냈지만
패소했습니다.

창원지방법원은 전직 교수 A씨가
창원대학교 총장을 낸 해임처분 취소
소송을 기각했습니다.

A씨는 지난 2012년부터 2년 동안
이 대학 모 연구센터장으로 일하면서
국가보조금 1억5천여만원을
빼돌린 혐의로 징역1년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고 해임됐습니다.

A씨는 빼돌린 보조금을 개인용도가
아닌 센터 운영비로 사용했는데
해임된 것은 과도한 징계라며
해임처분 취소 소송을 냈지만
재판부는 해임처분이 타당하다고
판단했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