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동거녀 “헤어지자” 격분, 집에 불 질러

부산 남부경찰서는 동거녀가 헤어지자고 하는데 격분에
집에 불을 지른 혐의로 43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어제(25) 저녁 7시반쯤 부산 수영구의 한 아파트에서
함께 동거하던 40살 B씨가 헤어지자고 한다는 이유로
술에 취한채 집에 불을 질러 출입문 등을 태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