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억대 노동조합비 횡령한 구청 직원 검거

부산 북부경찰서는
억대의 노조 노동조합비를
횡령한 혐의로 부산 북구청
노조사무장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불법스포츠토토 도박으로 생긴 1억원 상당의 개인 빚을 갚기위해
1억2천여만원의 노조비를 현금으로 무단인출해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