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대검, 조은D&C 분양 사기 “민생사건 1호” 지정

대검찰청이 부산 정관신도시에서 수백억원의 재산피해를 낸 조은 D&C 분양사기를 민생사건 1호로 지정했습니다.

검찰은 지난달 조은 D&C 조모 대표의 구속기소 이후에도 피해가 계속
늘어난 점에 주목하고 조모 대표 등의 은닉재산을 추가로 동결하는 한편
직접 태스크포스를 가동해 사건을 지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대표와 공범의 1심 첫 공판은 오는 19일 부산지법 동부지원에서 열립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