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고속도로 달리던 덤프트럭서 화재

오늘 오전 7시 40분쯤
경남 창녕군 대지면 모산리
중부내륙고속도로에서
창원 방향으로 운행하던 25톤 덤프트럭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은 차량을 태워 소방서 추산 5백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내고 40분만에 꺼졌습니다.

경찰은 덤프트럭 운전자가 운행중 타이어에서 불이 난 것을 발견하고 갓길에 정차했다는 말에 따라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