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책에 무너진 롯데, NC는 역전승

어제 치러진 시범경기에서 롯데는 실책으로 울고, NC는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와 넥센의 시범경기에서는 2대2로 팽팽하던 8회 조성환과 황재균의 연이은 실책으로 1실점 하며 균형이 깨졌고, 9회에도 박종윤의 수비 실책으로 한 점을 더 내주면서 결국 2대4로 무릎을 꿇었습니다.

한편 마산구장에서 열린 NC와 LG의 경기에서는 1회 2점을 내주며 불안한 출발을 했지만, 4안타를 친 박민우의 활약에 힘입어 LG를 4대2로 역전승했습니다.

프로그램:

넥센그룹,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