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옥상 물탱크 방수작업 중 2명 가스중독

어제(25) 오전 9시 10분쯤
부산 부산진구의 한 신축 원룸
옥상에서 67살 김모 씨 등 2명이
물탱크 방수작업을 하다 쓰러졌습니다.

경찰은 A 씨가 옥상 물탱크 안에서
가연성 방수액인 우레탄으로
작업을 하던 김씨가 가스중독으로
쓰러지자 또 다른 동료가 김 씨를
구하러 들어갔다가 함께 중독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찰은 공사시간을 단축하려고
교대시간을 지키지 않고 무리하게
작업을 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