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제휴뉴스

조현병 아빠의 역주행 교통사고 3살 아들 등 3명 사망

조회수264의견0

조현병 환자로 추정되는 40대 운전자가 고속도로를 역주행하다 교통사고를 내 3살 어린이 등 3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4일 오전 7시 34분께 충남 공주시 우성면 당신~대전고속도로 당진방향 65.5km 지점에서 라보 화물차가 역주행하다 마주 오던 포르테 승용차와 정면 충돌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이 사고로 라보 화물차에 타고 있던 박모씨(40)와 박씨의 아들(3)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또 포르테 운전자 최모씨(29)도 숨졌다.

경찰은 고속도로 폐쇄회로(CC)TV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라보 화물차가 역주행하다가 정상 주행하던 포르테 승용차와 충돌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남 양산시에 사는 박씨는 이날 새벽 아들을 데리고 집을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박씨의 아내가 남편과 아들이 없어진 사실을 알고 경남지방경찰청에 가출 신고를 한 게 확인됐다. 박씨 부인은 경찰에 “남편이 조현병 치료를 받은 환자인데 약을 먹지 않아 위험하다”고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실 기자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