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 교육청, 비정규직 파업 대책 마련

경남도교육청은 다음달 3일로 예고된 급식 종사자와 돌봄 전담사 등 학교 비정규직 총파업에
대비해 대응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파업이 진행될 경우 급식에 차질이 예상되는 만큼 학사 일정 조정 여부를 검토하고 학생들이
도시락을 싸오도록 하거나 빵과 우유 등 대체 급식을 시행하도록 했습니다.

도교육청은 또 파업 기간 상황실을 설치해 교육활동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원할 계획입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