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음식점서 기름 튀어 불..업주 중상

오늘(19) 오전 10시 반쯤 부산 초량동의 한 음식점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업주 31살 A 씨가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씨가 조리를 하다 기름이 기름이 튀면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황보람 기자
  • 황보람 기자
  • lhwangb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