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외톨이 노인, 사망률 높다”

가족이나 친구와 떨어져 고립된 노인은 활발한 인간관계를 맺는 이들보다 사망 위험성이 크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유니버시티칼리지런던의 연구진이 지난 2004년부터 지난해까지 52세 이상 영국인 6천5백명을 조사한 결과 가장 고립된 삶을 사는 이들의 사망률은 가장 활동적으로 사회적 관계를 유지하는 사람들보다 26%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구진은 또한 사회적으로 고립된 이들은 질병을 앓는 증후가 있어도 다른 사람들이 이를 알아차릴 가능성이 더 낮다고 설명했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