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KNN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건조한 봄, 피부염 비상

(수퍼)-건조한 봄, 피부염 비상

(앵커)
봄철 건조한 공기와 자외선, 그리고 황사는 피부염 증상을 악화시킵니다. 정확한 진단 후에 피부 수분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관련 내용 화면으로 준비했습니다.

(리포트)
따뜻한 햇살에 기분 설레는 봄이지만, 반갑지 않은 불청객이 있습니다.

바로 황사와 미세먼지, 꽃가루인데요.

심한 피부 가려움증이 나타난다면 정확한 진단이 필요합니다.
——————–
접촉성 피부염은 말 그대로 어떤 특정 부위에 특정 약물이 닿아서 그 부분에 알레르기 습진이 생기는 것을 말합니다.

예를들어서 손목시계를 찼더니 그 부분에 빨간 발진이 일어나고 가려움증이 생겼거나 얼굴에 화장품을 발랐더니 다음 날 얼굴이 화끈거리거나 가려워지고 붉어지는 경우 모두 접촉성 피부염이라고 합니다.

이 피부염은 어떤 물질이 일으키는지 잘 알아내는 것이 중요한데요.

대부분 환자분들과 문진을 통하면 쉽게 알 수 있습니다.
——————–
피부를 자주 긁고 방치하면 세균 감염으로 진물이 나고 2차 감염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한편 지루성 피부염 역시 봄철에 조심해야될 질환인데요.

자외선으로 피지 분비가 활발해지면서 이맘때쯤 증상이 심해지는 분들이 많습니다.
——————–
지루성 피부염도 알레르기 습진의 하나인데요.

알레르기 접촉 피부염은 외부 물질이 문제를 일으키는 반면, 지루성 피부염은 자기 스스로 문제를 일으키는 습진입니다.

예를들어서 하루에 얼굴에서 피부세포가 10만개씩 죽어나가면 다음날 10만개가 재생되야하는데 이 세포가 재생이 안되면 그 부분이 뚫리게 됩니다.

즉 그 부분에 습진이 생기는 것입니다.

따라서 지루성 피부염은 몸이 안좋을 때 재생력이 떨어져서 생기는 자발적인 습진으로 특히 얼굴이나 두피에 잘 생깁니다.
——————–
지루성 피부염은 증상이 나았다 나빠졌다를 반복합니다.

특히 두피에서 나타났을 때에는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한데요.

지루성 피부염이 원인이 된 탈모는 진행 속도가 매우 빠르고 잘 낫지 않기 때문입니다.
——————–
이런 봄철 피부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피부 보습이 가장 중요합니다.

보습을 잘 하려면 스킨, 토너, 수분크림같은 종류의 화장품을 쓰지말고 가급적 에센스와 영양크림을 2~3겹 정도 발라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 세안을 할 때에는 가급적 물세안만 하시고 세안제는 가벼운 제품들로 사용하시는 것이 좋겠습니다.
——————–
봄철 피부 가려움증!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서 방치하지 말고, 원인을 찾아서 적극적으로 치료해야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건강365였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