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남구에 방과후 돌봄센터 문 열어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어린이를 위한 부산 남구 다함께돌봄센터가 오늘(27) 문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습니다.

다함께돌봄센터는 만 6살부터 12살까지 아이들에게 방과후 시간 돌봄과 식사 제공은 물론
숙제와 독서지도, 예술과 스포츠 활동 지원에 나서게 됩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