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고령 경비원 대규모 해고 ‘철회’

나이 제한이라는 고용조건에 걸려 해고될 예정이었던 부산의 한 아파트 경비원과 미화원
29명이 모두 재고용될 예정입니다.

해당 아파트는 지난달 31일 입주자대표회의를 열고 논란이 된 나이 제한 조건을 재심한 결과
부결됐으며 바뀐 용역업체도 기존 인원을 고용승계 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